베스트셀러와 스테디셀러의 차이

일정 기간(대개 주 단위, 월 단위, 분기 단위, 연간 단위 등으로 조사한다) 동안 가장 많이 팔린 책

여기서 의미가 확장되어 책이 아닌 다른 상품에 쓰이기도 한다

대형 서점에서 각각 통계를 내서 발표한다

입력시간 : 2019-03-23 09:17:53 , 최종수정 : 2019-03-23 09:17:53, 남궁문 기자

출처 : ​타이핑알바 http://www.taipingalba.com


일정 기간(대개 주 단위, 월 단위, 분기 단위, 연간 단위 등으로 조사한다) 동안 가장 많이 팔린 책을 가리키는 말. 여기서 의미가 확장되어 책이 아닌 다른 상품에 쓰이기도 한다(베스트셀러 화장품, 베스트셀러 자동차 등등). 대형 서점에서 각각 통계를 내서 발표한다.

 

단기간에 반짝하지는 못하지만 꾸준히 많이 팔리는 책은 스테디셀러라고 하여 따로 구분한다. 물론 베스트셀러이면서 동시에 스테디셀러인 책도 많다.

 

21세기 초인 현 시점에서 세계 최대의 스테디셀러는 성경, 코란, 마오쩌둥 어록,자본론 등이 있는데, 이런 종교경전이나 정치 서적 등을 제외하면 찰스 디킨스의 '두 도시 이야기', 반지의 제왕 시리즈, 그리고 아무도 없었다 등이 전세계에서 억 단위로 팔린 최상위권의 스테디셀러에 해당한다. 2000년대 최고의 스테디셀러는 다빈치 코드와 해리 포터 시리즈 등이 있다.

 

대한민국 문학계 최고의 스테디셀러는 이문열 평역 삼국지 총 1,800만부 팔렸다. 그 다음은 조정래의 태백산맥시리즈인데 태백산맥 700만부 아리랑 350만부 한강 220만부 합쳐 1,300만부가 팔렸다. 하지만 대한민국의 스테디셀러의 최고봉은 5,000만부 이상 팔린 출판사 예림당의 ‘WHY’시리즈와 4,000만부를 기록한 수학의 정석시리즈다.

 

베스트셀러란 일정 기간 동안에 가장 많이 팔리는 책의 목록이기 때문에 그 시대의 유행이나 흐름, 출판사의 홍보 전략 등에 크게 좌우되는 경향이 강하다. 그렇기 때문에 당연히 베스트셀러에 올랐다고 해서 그것이 인정받는 책이라는 보증은 되지 못하며, 단순히 가장 많이 팔린 책이라는 통계 자료로서의 의의로만 참고하는 것이 좋다. 게다가 베스트셀러 자체가 출판사들이 의도적으로 띄워 주는 책이 들어가게 되는 경우가 많기 때문에 객관성도 상당히 결여되어 있는 경우가 있다. 그래서 "베스트셀러는 진짜 베스트셀러인 책이 아니라 베스트셀러가 되고 싶은 책이라는 우스갯소리도 있다.


Copyrights ⓒ 얼리어답터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남궁문기자 뉴스보기
댓글 0개 (1/1 페이지)
댓글등록- 개인정보를 유출하는 글의 게시를 삼가주세요.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