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외선 차단 기능 강화한 기능성 웨어 소개

컬럼비아

“자외선 비상! 바르지 말고 입어서 차단하세요”

효과적인 자외선 차단법 ‘UV 차단 기능성 웨어’

김태봉 기자

작성 2020.06.29 19:00 수정 2020.07.04 06:49


여름철 불청객 자외선컬럼비아가 제안
세련된 디자인에 자외선 차단, 통기성 강화 소재 사용하여 여름 패션템으로 제격

컬럼비아 ‘로아탄 드리프터™ 워터 쇼츠’

 

글로벌 아웃도어 스포츠 브랜드 컬럼비아(대표 심한보)가 여름 불청객 자외선 차단 기능을 강화한 기능성 웨어를 소개한다.

한낮 기온이 30도를 웃도는 이른 무더위와 함께 전국 자외선 지수가 연일 높음수준을 기록하고 있다. 늘어난 일조량과 강한 자외선은 피부를 붉게 변하게 하고 물집이 생기게 하는 등 피부에 치명적인 손상을 발생시킬 수 있어 2~3시간마다 자외선 차단제를 덧발라 주어야 한다.

특히 신체 피부의 경우 긴 기장의 옷으로 햇빛을 가리는 것으로 충분하다고 생각하기 쉽지만, 면이나 마 소재의 여름 의류는 자외선 차단 효과가 미미해 피부를 보호하기 어렵다. 옷을 입은 채로 자외선 차단제를 바르기 번거롭다면 자외선 차단 기능을 강화한 기능성 웨어에 눈을 돌려보자.

컬럼비아가 선보인 남성용 로아탄 드리프터워터 쇼츠는 아홉 가지 다채로운 컬러와 뒷면의 그래픽 포켓 디자인으로 스타일을 더한 제품이다. 이너 브리프가 있어 워터 스포츠 활동에도 편안하게 착용할 수 있다. 컬럼비아가 자체 개발한 유해한 자외선을 차단해 주는 기술인 옴니쉐이드(OMNI-SHADE)’를 적용해 뜨거운 햇볕 아래서도 건강하게 야외활동을 즐길 수 있다. 자외선 차단과 함께 발수 가공 기술인 옴니쉴드(OMNI-SHILED)’를 적용해 비나 진흙 등 외부 오염에도 강한 것이 특징이다.

여성용 백캐스트워터 쇼츠역시 유해한 자외선으로부터 피부를 안전하게 보호하는 옴니쉐이드(OMNI-SHADE)’ 기술을 적용했다. 다섯 가지의 비비드한 색감이 돋보이는 제품으로, 허리 부분에 전체 이밴드를 삽입해 허리부분을 탄탄하게 잡아줘 우수한 착용감을 제공한다.

컬럼비아는 올여름 기록적인 폭염이 예상되면서 자외선 차단 효과가 있는 기능성 웨어를 찾는 고객들이 늘고 있다며 강한 햇빛에 장시간 노출될 경우 피부 질환이 발병할 수 있어 자외선 차단 의류를 통해 안전하고 건강하게 여름을 나길 바란다고 밝혔다.

웹사이트http://www.columbiamall.co.kr

Copyrights ⓒ 얼리어답터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김태봉기자 뉴스보기
기사공유처 : 개미신문